밸런스 토론장

레나 아네모스 네이쳐 포스 하향해주세요 2
To악마후유
Lv.99
  • 작성일 2020.04.10 12:19
  • 조회수 769
  • 추천 15
  • 비추천 3
토론 주제 항목
[던전] - [레나] - [아네모스] - [네이쳐 포스] - [하향]
밸런스 토론장은 캐릭터별 밸런스에 대한 모험가님의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된 공간입니다.
건전한 밸런스 토론장 문화를 위해, 토론장 운영정책에 위반되는 게시물이나
욕설, 비난 등 다른 모험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내용은 사전 통보 없이 편집 / 이동 / 삭제될 수 있습니다.

* 8/14(수)부터는 자유 토론이 진행됩니다.

[작성 양식]
- 주제: 기타
- 전직명: 아네모스
- 스킬명: 네이쳐 포스

- 개선을 바라는 부분:

네이쳐 포스 : 발차기 공격력 40% 증가 > 발차기 공격력 15% 증가
아이레린나 : 물리 공격력 20% 증가 > 물리 공격력 25% 증가

- 사유:

레나는 유독 숨꿀캐로 유명한데 퓨딜캐인 트와를 제외하면 다 시너지 딜러임에도 웬만한 메인딜러와 맞먹는 딜링이 가능한데 하향글이 나오면 시너지 딜러라고 언플하는게 심하다고 생각합니다.

한가지 의문이 듭니다. 시너지 딜러라면서요?

시너지 딜러인 아네모스가 뎀증을 뭐뭐 갖고 있는지 아십니까?

패시브 물공증 10% + 아이레린나 20% + 네이쳐 포스 40% + 해방된 의지 스뎀증 18% + 바람의 부름 크뎀증 20% 증가

총합 물공증 70% + 스뎀증 18% + 크뎀증 20%입니다. 별도로 nf 크뎀증도 있지만 효율이 낮기에 포함 안 했는데 그럼에도 뎀증 수치가 매우 높고 그 뎀증을 얻는 조건들도 간단합니다. 

레나 유저들은 뭐만하면 해방된 의지 nf 모으는거로 언플하는데 어차피 요즘 마목의 면류관이 필수화되면서 던전 시작하자마자 분반으로 각성하는것은 모든 전직 다 마찬가지고, 그렇게 따지자면 레이븐도 각성을 해야만 공격력 6%가 오르고 청도 광폭화를 해야만 이득을 얻는 패시브가 있기 때문에 레나의 nf 모으는건 단순히 언플에 불과하고 봅니다. 레나만 3각을 유지해야하는거면 당연히 단점이 맞지만, 레이븐, 아라, 청, 아인 등 3각을 유지해야하는 캐릭터들은 널렸고, 현재는 아예 분반으로 시작부터 3각으로 시작하는 메타이기 때문에 해방된 의지 반박은 쓸데없습니다.

애초에 퓨딜들도 저런 수치의 뎀증을 못 얻습니다.

현 퓨딜 1티어 전직인 퓨블이 블액 하향 먹기전 수치가 공증 71% + 스뎀증 23% + 크뎀증 20%인데 아네모스는 현재 거의 맞먹는 수치를 가지고 있습니다.

다른 상위티어 퓨딜은 어떻죠? 리히터도 사실상 강신으로 인한 공격력 증가 + 투영강화 공증 30% + 크뎀 24%가 끝입니다. 벨픈 슈피어로 먹고 있을 뿐이지 자체적인 뎀증은 적습니다.

이토록 퓨딜들도 얻기 힘든 수치고, 있다한들 하향을 먹기 일쑤인데 시너지 딜러를 핑계로 하향을 안 먹고 있는게 아네모스입니다. 하지만 린나를 하향하기에는 좀 무리수가 있고, 네이쳐 포스를 하향하는 방법이 맞다고 생각되네요.

소모마나 겨우 30으로 공격력을 40%나 증가시키는 한편, 지속시간도 확인사살을 찍으면 무려 23초나 됩니다. 물론 대전에서도 수치는 그대로이기 때문에 아네모스가 대전에서 뚝배기 깨고 다니는 주원인입니다.

솔직히 개날먹 스킬 맞는데 왜 하향 안 하시죠? 퓨딜은 공뻥 수치 높다고 하향하면서 시너지가 퓨딜급 공뻥 수치 가지고 있는데 하향 일절 없네요.

리플 {{ GetCommentTotalRowCount }}

댓글 작성

등록
YouTube 동영상 주소
  • 유튜브에 등록된 동영상 주소를 입력해주세요.
  • 동영상이 삭제된 경우 등록되지 않습니다.
  • 저작권등 다른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동영상은
    이용약관 및 관련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.

엘소드 게임 시작

  • 32bit 운영체제를 사용하시는 모험가님은 32bit로 설정 후 게임을 시작해 주세요.
  • 32bit와 64bit는 각각 별도의 설치가 필요합니다.
  • 64bit는 안정화 및 개선 작업 진행 중이며, 게임 이용 중 문제가 발생할 경우
    32bit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.